방송
[투데이TV]'천원짜리 변호사' 남궁민, 골 때리는 변호 활동..오늘(23일) 첫방송
방송|2022-09-23 13:02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이미지중앙

‘천원짜리 변호사’ 남궁민이 동종전과 4범의 누명을 벗기기 위해 골 때리는 변호 활동을 개시한다.

오늘 23일(금)에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천원짜리 변호사’(극본 최수진, 최창환/연출 김재현, 신중훈/제작 스튜디오S) 측은 첫 방송을 앞두고, 수임료를 단돈 천 원만 받는 천지훈(남궁민 분)의 별난 변호사 사무실의 본격적인 영업 개시를 알리는 스틸컷을 선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스틸 속 천지훈은 사무장(박진우 분)과 함께 현장 조사를 위해 ‘기차역’부터 ‘경찰서’까지 동에 번쩍, 서에 번쩍하며 발품을 팔고 있는 모습. 또한 천지훈은 법정 변호인석에 앉아 피고인에게 작전 코칭(?)을 하는 등 열혈 변호를 펼치고 있어 눈길을 모은다. 과연 이 모든 것이 수임료 천 원짜리 변호 활동이 맞는지 놀라움을 안기며, 그가 승소를 따내 ‘갓성비 변호’에 화룡점정까지 이뤄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날 방송에서 천지훈은 소매치기 미수로 기소를 당한 피고인의 변호를 맡는다. 특히 피고인은 동종전과 4범의 전과자로, 모두가 그의 유죄를 확신하고 있는 상황. 그러나 천지훈은 억울함을 호소하는 피고인과 피고인 가족들의 안타까운 사연을 접하고 그들의 든든한 빽이 되어주기로 한다.

과연 승산 없는 소송의 변호인으로 나선 천지훈이 어떤 골 때리는 전략과 변론을 통해 판세를 뒤엎을까. 또한 영업 개시와 함께 통쾌한 승소를 따낼 수 있을지 본 방송에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SBS 새 금토드라마 ‘천원짜리 변호사’는 오늘(23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사진 제공] SBS ‘천원짜리 변호사’
popnew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