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
[팝's신곡]"너가 날 본다면 알잖아"‥가장 NCT 127 스럽게 '질주'
가요|2022-09-16 12:16
[헤럴드POP=박서현기자]
이미지중앙

NCT 127 '질주' MV 캡처


NCT 127이 드디어 질주할 준비를 마쳤다.

오늘(16일) 오후 1시 NCT 127의 네 번째 정규앨범 '질주(2 Baddies)'가 베일을 벗었다. 이는 지난 2021년 세 번째 정규앨범 리패키지 'Favorite(페이보릿)' 이후 1년만 컴백이다.

타이틀곡 '질주'는 중독성 강한 시그니처 신스와 멤버들의 파워풀한 보컬이 어우러진 힙합 댄스 곡.

가사에는 주변의 시선을 개의치 않고 자신의 뚜렷한 주관과 뜻대로 소중한 것들을 바라보고 달리는 자만이 성장하고, 성공을 이룰 수 있다는 메시지를 표현해 NCT 127의 자신감 넘치고 당당한 매력이 담겨 있다.

"2 baddies 2 baddies 1 porsche/2 baddies 2 baddies 1 porsche/너가 날 본다면 알잖아/우린 다채로운 색을 봐 rainbow shade"

태용은 "제가 느낀대로 얘기하자면 '질주'라는 곡은 NCT 127 그 자체인 곡이라고 얘기를 해도 무방할 것 같다. 어제 MV를 보셔서 아시겠지만 굉장히 네오하고 악동스러운 이미지가 잘 어우러져서 퍼포먼스로도 보여드릴 수 있는 굉장히 좋은 타이틀이라고 생각한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질주' 외에도 'Faster', 'Time Lapse', '불시착 (Crash Landing)', 'Designer', '윤슬 (Gold Dust)', ‘흑백 영화 (Black Clouds)', 'Playback', 'Tasty', 'Vitamin', 'LOL (Laugh-Out-Loud)', '1, 2, 7 (Time Stops)' 등 다채로운 장르의 총 12곡이 수록되어 있다.

도영은 "저희가 1년에 한 번씩 정규앨범을 내면서 시작 마음가짐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첫 녹음을 시작했을 때 곡 모으는 것을 신중히 했고 애정이 많이 깃든 앨범을 만들고 싶었다. 마지막에 쭉 들었는데 저희 나름대로는 퀄리티가 높고 만족하는 노래들과 앨범들이 나왔기 때문에 스스로 감히 '명반'이라는 호칭을 칭하고 싶었다. 의견이 다를 수 있겠지만 들어주시는 분들께 '애정을 가지고 녹음한 앨범이다'라고 말하고 싶었다"며 앨범에 대한 무한 애정을 칭하기도 했다.

이처럼 가장 NCT 127스러운 곡으로 돌아온 NCT127은 어떤 결과를 품에 안을지 관심이 더해진다.

한편 NCT 127의 정규 4집 '질주(2 Baddies)'는 지금 전세계 음원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으며, 이날 오후 8시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 7홀에서 정규 4집 발매를 기념해 1만 명 관객을 운집하는 대규모 컴백쇼 'NCT 127 4TH ALBUM 질주' COMEBACKSHOW-FASTER'를 개최한다.
popnews@heraldcorp.com